2017.08.30 (수)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월간구독신청

전남/전북/광주/제주

광주시 일자리상황판 3곳에 설치...윤장현, “금호타이어 손 잡고 함께 가겠다”


광주광역시가 일자리 상황판을 설치했다. 광주시는 14일 일자리 창출 의지를 다지고 가속도를 내기 위해 윤장현 시장집무실과 일자리경제국장실, 1층 민원실 등 세 곳에 일자리 상황판을 설치했다. 특히 시민과 함께 고민하고 정보를 공유하는 방식으로 공감대를 형성하고자 1층 민원실 설치를 추진했다. 일자리 상황판에는 고용동향 지표와 일자리 관련지표 등 12개 지표가 담겼다. 또, 민선6기 주요 일자리 성과도 소개했다.


향후 지표별 발표 주기에 따라 내용을 업데이트하고, 일자리와 관련된 지표들을 계속 발굴할 예정이다. 아울러, 옥외 대형전광판과 내부 행정포털에도 일자리 정보공유를 확대하기로 했다. 한편, 광주시 고용률과 취업자 수는 7월 기준 각각 59.7%와 76만 2천명으로 6개월 연속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시는 고용률 60%대 진입을 위해 일자리 창출에 속도를 낼 방침이다. 이를 위해 고용전략 수립, 맞춤형 취·창업 지원시스템 구축, 신규 일자리 발굴 등을 목표로 TF팀을 구성·운영하고 있다.


윤장현 광주광역시장은 18일 시청에서 금호타이어 노조 대표단과 긴급회의를 개최하고, 향후 대책을 논의했다. 윤 시장은 “지역에서 금호타이어를 회생시켜야 한다는 공감대가 어느 정도 형성됐으니 이제는 사측에서 책임의식을 갖고 공동비전 등을 내놓아야 한다.”면서 “광주시는 금호타이어가 어려움을 헤치고 일어설 수 있도록 끝까지 손을 잡고 함께 가겠다.”고 말했다. 또, 대책위 구성 문제에 대해서는 “그런 문제에 대해 함께 할 것이다”면서 “앞으로 지방정부로서 할 수 있는 역할을 충분히 고민하고 같이 협의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윤 시장은 정부와 산업은행에 금호타이어 정상화를 촉구하고, 정상화 방안으로 사회적 대화를 통해 지역이 주체가 되는 광주형 일자리 적용을 제시했다. 윤 시장은 16일 금호타이어 노조와 함께 기자회견을 갖고 부실 해외매각 중단과 금호타이어 정상화를 정부와 산업은행에 강력히 요구했으며, 18일 이낙연 국무총리를 만나 정부가 관심을 기울여줄 것을 요청했다.



since 1995 대한뉴스 홈페이지 http://www.daehannews.kr에서 더 많은 기사를 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