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09 (화)

  • 맑음동두천 3.2℃
  • 맑음강릉 6.9℃
  • 맑음서울 3.8℃
  • 맑음대전 6.4℃
  • 맑음대구 7.0℃
  • 맑음울산 7.2℃
  • 맑음광주 6.8℃
  • 맑음부산 8.7℃
  • 맑음고창 4.6℃
  • 맑음제주 6.9℃
  • 맑음강화 1.7℃
  • 맑음보은 4.3℃
  • 맑음금산 4.9℃
  • 맑음강진군 6.8℃
  • 맑음경주시 7.3℃
  • 맑음거제 5.1℃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서울/경기/인천/강원

영국발 입국자 사망 후 확진…변이 바이러스 여부 조사중

URL복사


(대한뉴스 조선영 기자)=경기 고양시 일산병원에서 사망한 80대 남성이 영국에서 귀국한 뒤 '사후 확진'된 사례로 파악됐다.

 

심장질환이 있는 이 환자는 13일 영국에서 입국한 뒤 자가격리 해오다 26일 오전 1045분 심장정지가 발생해 일산병원 응급실로 옮겨졌다. 이후 검체 채취와 응급처치가 이뤄졌으나 40분 만인 오전 1127분 숨졌다.

 

방역당국은 영국에서 입국한 뒤 감염이 확인된 만큼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 여부 등 정확한 사인을 조사 중이다.

 

정부는 영국에서 발견된 변이 바이러스의 국내 유입 차단을 위해 23일부터 31일까지 영국으로부터의 항공편 운항을 일시 중단해 영국발 입국을 금지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