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6 (수)

  • 맑음동두천 0.0℃
  • 흐림강릉 4.6℃
  • 구름많음서울 3.4℃
  • 맑음대전 4.3℃
  • 박무대구 6.7℃
  • 흐림울산 8.3℃
  • 광주 8.4℃
  • 흐림부산 8.6℃
  • 흐림고창 7.2℃
  • 제주 12.1℃
  • 맑음강화 2.2℃
  • 맑음보은 1.1℃
  • 맑음금산 3.4℃
  • 흐림강진군 9.0℃
  • 구름많음경주시 7.5℃
  • 흐림거제 8.5℃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사회

명품 충주사과, 10년째 미국 수출길 오른다

올해 4차례 걸쳐 33t 수출계획, 한화 1억3600만 원 규모


(대한뉴스 한은화 기자)=전국 최고 명품사과로 인정받고 있는 충주사과가 올해로 10년째 미국에 수출하는 성과를 내며 사과 농가의 판로 개척에 도움을 주고 있다.

 

충주시는 14일 충북원예농협 충주거점산지유통센터(충주APC)를 통해 충주사과 10t이 컨테이너에 선적되어 미국 수출길에 올랐다고 밝혔다.

 

시는 올해 4차에 걸쳐 33t을 수출할 계획이며 수출액은 미화 115000 달러(한화 13600만 원) 규모다.

 

이번에 수출되는 사과는 미국 동부 뉴욕 및 미국 서부 로스앤젤레스(LA)에서 판매될 예정이다.

 

충주사과는 지난 2011년 미국 수출에 물꼬를 튼 이후 꾸준히 미국인들의 식탁에 오르고 있을 정도로 호응이 좋아 앞으로도 수출 물량이 지속적으로 늘어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미국 수출은 검역이 까다로워 생산단계부터 철저한 품질관리가 필요하며 모든 사과는 수출 시 미국검역관 입회하에 저온저장 처리 및 훈증처리를 하여 살균과 살충 과정을 거쳐야 한다.

 

충주APC는 수출용 사과 생산을 위해 100% 계약재배를 하고 있으며, 철저한 농가 지도 교육은 물론 최신식 선별 시설과 훈증 시설을 갖추고 고품질 사과를 생산하고 있다.

 


김익준 농업정책국장은 이번 충주사과 미국 수출이 브랜드가치를 높이고 판로 확대로 연결돼 농가소득증대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앞으로도 명품 충주사과의 명성과 브랜드를 높이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