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1 (목)

  • 맑음동두천 2.5℃
  • 구름조금강릉 7.7℃
  • 맑음서울 6.4℃
  • 맑음대전 5.9℃
  • 맑음대구 7.3℃
  • 구름조금울산 10.2℃
  • 구름많음광주 8.0℃
  • 구름많음부산 12.4℃
  • 구름조금고창 4.8℃
  • 흐림제주 13.9℃
  • 맑음강화 3.3℃
  • 맑음보은 1.8℃
  • 맑음금산 3.1℃
  • 구름많음강진군 7.7℃
  • 맑음경주시 6.4℃
  • 구름조금거제 11.4℃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전체기사



배너

포토뉴스


배너
서삼석 의원,“행정안전부 인구감소 지역 지원대책 환영” (대한뉴스 박청식기자)=행정안전부는 10월 18일 보도자료를 통해 ‘인구감소 지역을 지정하고 고시(10월 19일 효력 발생)’했다. 객관적으로 검증된 인구감소지역에 대한 지원책을 마련하고 지역의 인구 활력을 제고하기 위한 전향적 정책이라는 평가다. 더불어민주당 서삼석 의원(영암·무안·신안)은 “정부의 인구감소 지역 지원대책을 크게 환영한다.”며, “인구감소는 국가안보의 문제이며, 특히 지방소멸의 위기까지 겪고 있는 농산어촌의 현실에 대한 정부의 인식 전환이 위기 극복의 출발점이 될 것이라 믿는다.”고 밝혔다. 서삼석 의원은 「인구소멸위기지역 지원 특별법 제정안」을 21대 국회 1호 법안으로 발의했었다. 법안은 지방자치단체의 계획을 반영한 인구소멸 위기지역 지원을 위한 5년 단위의 기본계획을 수립하도록 하며, 국고보조율 상향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이번 행정안전부가 제시하는 ‘상향식 인구활력계획 수립 및 맞춤형 정책 시행’과 ‘국고보조금 재원 패키지 투입’ 등 맥을 같이 하고 있다. 행정안전부는 각계 전문가와 관계부처 협의를 거쳐 공정성과 객관성을 담보한 ‘인구감소지수’를 개발하고, 이를 바탕으로 전국 89개 시군을 지정했다. 내년에 신설되는 1조원의 지방소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