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0 (수)

  • 맑음동두천 -6.4℃
  • 맑음강릉 0.7℃
  • 맑음서울 -4.4℃
  • 맑음대전 -2.2℃
  • 맑음대구 1.1℃
  • 맑음울산 0.6℃
  • 맑음광주 1.4℃
  • 맑음부산 2.1℃
  • 맑음고창 0.5℃
  • 구름많음제주 9.7℃
  • 맑음강화 -5.2℃
  • 맑음보은 -5.0℃
  • 맑음금산 -4.8℃
  • 맑음강진군 0.7℃
  • 맑음경주시 0.6℃
  • 맑음거제 3.6℃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전체기사


배너

포토뉴스


배너
구미시, 2019 상생 일자리협의체 역량강화 워크숍 경기침체가 장기화 되면서 공단대기업 일부파트들이 구미를 떠나면서 구미일자리에 적색등이 켜졌다. 시는 18, 19일 양일간 보령시 무창포 비체펠리스에서 상생 일자리협의체 위원이 참석한 가운데 ‘상생 일자리협의체 워크숍’을 가졌다. 이번 워크숍은 상생 형 구미일자리의 상생요소 강화를 위해 지역 노·사·민·정 각 주체들로 구성된 상생 일자리협의체 위원들이 함께 소통함으로써 지역단위 공감대 형성 및 역량 강화를 위해 마련됐다. 첫 날에는 상생 형 구미일자리 추진현황 설명을 시작으로 대통령직속 일자리위원회 박위규 과장을 초청 ‘상생 형 지역일자리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방안’ 주제로 지역 노·사·민·정의 사회적 대타협을 통해 상생을 기반으로 구미 형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력 제고를 위한 특강을 했다. 이어, 전북대학교 안성은 교수는 ‘지역별 상생형 일자리 특성과 추진 현황’ 특강에서 양대 지역 노총이 참여하는 군산 형 지역 일자리의 핵심 요소인 원․하청 노사 공동교섭을 통한 적정임금 체계 및 수평적 노사관계 구축을 위해 상생 일자리협의체 위원들의 역할을 강조했다. 둘째 날에는 노사발전재단 주관으로 촉진회의와 상생협의체 합동 회의를 개최하여 향후 구미 형 일자리가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