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30 (수)

  • 구름많음동두천 16.3℃
  • 구름많음강릉 19.3℃
  • 구름많음서울 18.5℃
  • 구름조금대전 18.0℃
  • 맑음대구 17.6℃
  • 구름많음울산 19.7℃
  • 박무광주 18.0℃
  • 맑음부산 21.8℃
  • 구름조금고창 18.2℃
  • 맑음제주 22.3℃
  • 구름많음강화 17.8℃
  • 구름조금보은 13.0℃
  • 구름조금금산 12.7℃
  • 맑음강진군 20.1℃
  • 구름조금경주시 17.8℃
  • 구름조금거제 19.9℃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환경/인권/복지


배너
배너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1가구1주택 표방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 세상이 급변하고 있다. 이는 ‘정치, 사회 등 제 분야에 걸쳐 우리 국민이 한 번도 체험해보지 못한 국면 즉, 사회주의 경향으로 흘러가고 있다’는 지적이 나왔다. 거대여당이 의회민주주의 기틀을 뒤흔들며 검찰개혁과 별난 권력기구 공수처를 출범시킨데 이어 수도권집값안정을 빌미로 부동산3법을 만들더니 연이어 ‘1가구1주택시대’를 표방하고 나섰기 때문이다.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는 4일 “투기 세력의 시장 교란 행위는 부동산 시장의 안정을 저해하는 반칙 행위로 민생수호 차원에서 단호히 대처 하겠다”며 “1가구1주택 시대”를 들고 나왔다. 이날 김 원내대표는 원내대책회의에서 “필요시 모든 행정·정책수단을 동원해 투기세력을 발본 색원 하겠다”며 “주택시장을 교란하는 움직임이 계속되면 언제든 강력한 입법에 나서겠다”고 주장했다. 그는 “민주당은 주택시장이 안정될 때까지 투기 근절, 투기 이익 환수, 무주택자 보호라는 부동산 안정화 3법칙을 흔들림 없이 추진하겠다”며 “국민모두가 내 집 한 채를 장만할 수 있는 1가구1주택 시대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지난12·16 대책의 후속 입법을 처리 못 한 것이 지금의 부동산 과열로 이어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