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3 (금)

  • 맑음동두천 16.6℃
  • 맑음강릉 19.6℃
  • 연무서울 15.3℃
  • 맑음대전 16.8℃
  • 구름조금대구 18.0℃
  • 구름많음울산 18.9℃
  • 맑음광주 17.3℃
  • 구름조금부산 17.6℃
  • 구름많음고창 15.1℃
  • 맑음제주 15.0℃
  • 맑음강화 12.4℃
  • 맑음보은 16.5℃
  • 맑음금산 16.6℃
  • 맑음강진군 17.9℃
  • 맑음경주시 19.0℃
  • 맑음거제 18.3℃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정치

경북 북부 ‘불합리한 선거구’ 재조정 결의대회

- 북부권 12개 시·군대표자&상주시 관내 40여 단체들 재조정 요구
- 후보자 낙선운동에 이어 상주시민 총선투표 거부운동 불사 할 터

제21대 국회의원선거구 조정, 상주지역 남정일 공동대표와 경북 북부 권 12개 시·군 대표자들이 상주시 40여개 단체와 함께 ‘경북 북부 권 선거구를 지역생활 여건에 맞게 재조정 하라’는 촉구 결의대회를 가져 눈길을 끌고 있다.



18일 상주문화회관에 모인 800여명은 ‘주민 생활권을 무시하고 인구수만을 기준한 정치 공학적 선거구라는 유권자들의 불만들이 지속돼 왔다’는 각 시·군 대표자들의 발언에 공감의 박수를 보냈다.


이들 인사들은 ‘현 경북 북부 권 선거구는 ①안동 ② 문경․예천․영주 ③ 봉화․울진․ 영양․영덕 ④ 상주․의성․군위․청송 ⑤ 포항남․울릉 선거구로 돼 있어 주민불만을 키워왔다’고 밝혔다.




이날 결의대회 참가자들은 ‘선거구를 경북 북부권의 지리적 여건, 교통·생활문화권, 행정구역과 지역의 특성을 고려해 ㉠ 안동·예천 ㉡ 영주·봉화·울진·영양 ㉢ 의성·군의·청송·영덕 ㉣ 상주·문경 선거구로 재조정하고 ㉤ 포항남․울릉은 기존대로 존치해야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경북 북부 권 12개 시·군은 이번 촉구대회를 시작으로 그동안 불합리하게 지정된 선거구를 바로잡기 위한 경북 북부 권 시·군 릴레이 결의대회와 국회방문 등을 통해 제21대 국회의원 선거구를 지역주민과 지역 유권자들이 공감하는 선거구로 재조정 할 것을 강력히 요구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참가자 일행은 “오는 4.15일 실시되는 국회의원 선거구 획정과 관련해 상주·문경지역으로의  선거구 조정에 반대하는 국회의원 출마후보자의 낙선운동을 벌여 나갈 것”과 “상주시민 모두가 이번 총선투표를 거부할 것”이라는 주장을 펼쳐 사태의 추이가 주목되고 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