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6 (금)

  • 맑음동두천 -6.1℃
  • 맑음강릉 0.4℃
  • 맑음서울 -5.2℃
  • 맑음대전 -3.7℃
  • 맑음대구 -0.3℃
  • 구름많음울산 -0.9℃
  • 맑음광주 -0.8℃
  • 흐림부산 1.7℃
  • 맑음고창 -2.4℃
  • 흐림제주 4.5℃
  • 맑음강화 -6.8℃
  • 맑음보은 -6.0℃
  • 맑음금산 -5.4℃
  • 맑음강진군 -1.1℃
  • 구름조금경주시 -1.1℃
  • 구름많음거제 2.5℃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경북/대구

영양, 음식디미방의 가치 재평가

- 향토식문화대전 보건복지부 장관상 수상
- 전통음식 기능인 양성에 주력할 터

영양군(군수 오도창)과 휴먼정책기획원은 지난15일부터 17일까지 열린 ‘제16회 대한민국 향토식문화대전’에서 71가지의 음식디미방 요리전시와 시식회를 가진 결과 대상인 보건복지부장관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수상의 배경은 지난2015년도부터 음식디미방 대중화사업의 일환으로 홈플러스 문화센터에서 음식디미방 푸드스쿨교육을 통해 기본조리사 86명, 전문 강사 2급 314명 등 전문 인력 양성에 힘써온 결과다. 이번 행사에는 음식디미방 명인2인과 기능장7명이 직접 참여를 했다.




3일간 진행된 이번 행사에서 2,000여명의 관람객이 참여한 가운데 900여명이 음식디미방 요리 중 빈자법, 석이편법, 착면법을 시식했다. 이들은 “음식디미방이 우리 고유의 전통 음식이라는 것을 비로소 알았다”면서 전시된 음식 하나하나를 사진을 찍어 기록했다.


현재 음식디미방의 대중화 및 전문화, 상품화는 영양군이 문화적 가치 발굴이라는 명제로 접근하고 있으며, 2015년부터 시행해 오고 있는 음식디미방 푸드스쿨 교육과정은 휴먼정책기획원에서 복원, 전문교재 발간과 함께 인력양성에 힘을 쏟고 있다.




정영길 문화시설사업소장은 “음식디미방 저변 확대를 위해 영양군에서 지속적으로 노력한 결과 큰 상을 받게 되었다”며 “지역의 음식디미방 기능인 양성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