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6 (일)

  • 구름조금동두천 15.7℃
  • 구름많음강릉 17.2℃
  • 구름조금서울 18.9℃
  • 구름조금대전 17.3℃
  • 흐림대구 18.2℃
  • 울산 20.0℃
  • 흐림광주 19.3℃
  • 흐림부산 20.9℃
  • 흐림고창 18.4℃
  • 구름많음제주 22.9℃
  • 구름많음강화 17.1℃
  • 구름많음보은 14.2℃
  • 구름많음금산 15.3℃
  • 흐림강진군 20.0℃
  • 구름많음경주시 18.4℃
  • 흐림거제 20.2℃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정치

부산 신세계백화점 명품매장서 또 확진…방문자만 1천600여명

URL복사

부산 신세계백화점에서 명품 매장 직원 등 10명이 연쇄감염되는 등 부산에서 75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다.

 


부산시는 전날 오후부터 30일 오전까지 코로나19 확진자 75명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새로운 집단감염으로 해운대구 신세계백화점 센텀시티점 1층 명품 매장에서 직원 등 다수가 확진돼 역학 조사가 이뤄지고 있다.

 

지난 28일 이 백화점 매장 직원이 확진된 이후 29일 동료 직원 2명에 이어 이날 직원 2, 직원의 지인 5명도 추가 감염됐으며 관련 확진자는 10명이다.

 

부산시는 매장 직원 56명을 격리하고 매장 출입자 명부를 확보해 조사하고 있다.

 

지금까지 전자출입명부로 파악된 이 매장 방문 고객은 1600여명에 달한다.

 

방역 당국은 고객들에게 개별 통보해 진단검사를 권고하거나 밀접 접촉 여부를 알리고 있다.

 

이소라 부산시 시민방역추진단장은 "백화점을 비롯한 대형 유통, 판매시설을 이용할 경우 가급적 이용시간을 줄여달라""매장 방문 후 코로나19 의심 증상이 있으면 즉각 진단검사를 받아달라"고 말했다.

 

 

 

프로필 사진
윤병하 기자

'정직,정론,정필'의 대한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