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8 (화)

  • 구름많음동두천 17.3℃
  • 흐림강릉 18.5℃
  • 구름많음서울 19.6℃
  • 흐림대전 20.1℃
  • 구름많음대구 19.1℃
  • 흐림울산 18.6℃
  • 흐림광주 21.3℃
  • 흐림부산 20.4℃
  • 흐림고창 21.0℃
  • 흐림제주 23.4℃
  • 흐림강화 18.7℃
  • 흐림보은 17.7℃
  • 구름많음금산 19.4℃
  • 구름조금강진군 20.5℃
  • 맑음경주시 17.7℃
  • 맑음거제 20.0℃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사회

8월 첫날 신규확진 1천442명, 26일째 네자릿수

URL복사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이날 0시 기준으로 신규 확진자가 1442명 늘어 누적 199787명이라고 밝혔다.

 

지역발생 확진자는 전날(1539)보다 153명 줄었으나 주말영향으로 검사건수가 줄어든 결과가 반영 된 것이라서 확산세가 꺾였다고 보기는 어렵다.

 

이날 신규 확진자의 감염경로는 지역발생이 1386, 해외유입이 56명이다.

 

지역별로는 서울 469, 경기 393, 인천 87명 등 수도권이 949명으로 전체 확진자의 68.5%.

비수도권은 경남 81, 대전 67, 부산 57, 강원 44, 충남 42, 경북 26, 대구 23, 제주 20, 울산 19, 충북 15, 전북 13, 광주 12, 세종·전남 각 9명 등 총 437명으로 전체 확진자의 31.5%.

  

정부는 일단 이번 주 환자 발생 추이를 지켜보면서 상황이 계속 악화할 경우 현행 '사회적 거리두기'(수도권 4단계·비수도권 3단계)에 더해 추가 방역 강화 조치 여부도 검토하겠다는 입장이다.

프로필 사진
박혜숙 기자

'정직,정론, 정필'의 대한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