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1 (수)

  • 구름많음동두천 25.1℃
  • 구름많음강릉 25.4℃
  • 구름많음서울 26.8℃
  • 흐림대전 25.5℃
  • 흐림대구 25.9℃
  • 울산 24.8℃
  • 흐림광주 27.2℃
  • 흐림부산 27.0℃
  • 구름많음고창 26.3℃
  • 흐림제주 27.2℃
  • 구름많음강화 26.5℃
  • 흐림보은 24.6℃
  • 구름많음금산 25.4℃
  • 구름많음강진군 27.3℃
  • 구름조금경주시 24.3℃
  • 구름많음거제 26.8℃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사회일반

아프리카 및 개도국 청소년과 여성의 발달과 참여를 위한 제3회 무예 열린학교 프로젝트’ 성황리 종료

유네스코국제무예센터 주최, 인도·가나·태국 3개국에서 청소년·여성 400여명 무예교육 참여

유네스코국제무예센터(이하 센터’)는 지난 68일부터 816일까지 인도·가나·태국 3개국의 청소년과 여성을 대상으로 3회 무예 열린학교 프로젝트를 성황리에 진행하고 23일 파견 지도자들의 해단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무예 열린학교는 체육교육이 미비한 유네스코 중점 사업국가 청소년과 여성을 대상으로 무예 교육을 통해 그들의 심신 수련과 체력 증진, 사회적 발달에 기여하기 위한 청소년 역량 강화 프로젝트이다.

 

 

지난 해 케냐, 요르단, 키르기스스탄, 캐나다 4개국 400여명에게 무예를 교육한데 이어 올해는 인도, 가나, 태국 3개국 400여명의 청소년과 여성들이 무예 활동에 참여하여 현지 유네스코 관계자와 수혜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인도에서는 100여명의 참가자가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등재 한국 전통무예인 택견을 수련하였고, 태국과 가나에서는 200여명의 청소년들이 태권도 교육에 참여하여 승급 심사를 통해 노란색 띠를 수여받았다. 가나에서 동시에 진행된 카포에이라 교육에도 100여명의 청소년들이 참여하는 등, 다양한 무예 활동과 함께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제공되었다.

 

 

유네스코국제무예센터 김시현 사무총장에 따르면 무예 열린학교가 세계 전통 무예의 보급과 진흥에 이바지하고, 나아가 무예를 통해 평화와 화해 문화 정착에 필요한 교육적 가치와 긍정적 태도 확산에 기여할 것이라 전했다. 센터는 내년도 대상국가 확대 및 수혜자 증대를 목표로 2020년 제4회 무예 열린학교 프로젝트를 준비 중이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