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6 (수)

  • 맑음동두천 5.3℃
  • 흐림강릉 1.7℃
  • 구름많음서울 7.9℃
  • 맑음대전 7.2℃
  • 구름조금대구 8.2℃
  • 구름조금울산 8.4℃
  • 맑음광주 6.9℃
  • 부산 9.3℃
  • 맑음고창 5.0℃
  • 구름조금제주 10.8℃
  • 구름많음강화 7.1℃
  • 맑음보은 5.7℃
  • 맑음금산 8.5℃
  • 맑음강진군 6.7℃
  • 흐림경주시 7.1℃
  • 흐림거제 10.9℃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사회일반

주낙영 시장, 이나라 무르니에쩨 라트비아 국회의장 접견

문희상 국회의장 초청, 라트비아 방한단 경주 방문,
경주 - 라트비아간 ‘교류협력’ 확대 기대


문희상 국회의장의 초청으로 우리나라를 공식방한 중인 이나라 무르니에쩨(Ināra Mūrniece) 라트비아 국회의장 일행이 지난 10일부터 11일까지 12일의 일정으로 천년고도 경주를 방문했다.

 

라트비아 방한단 12(단장: 이나라 무르니에쩨 국회의장)10일 강경화 외교장관을 면담한 뒤, 서울에서의 공식일정을 마치고 지역 순방지인 경주에 도착했다.

 


경주는 신라천년의 수도이며 한국에서 가장 많은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을 보유한 대표적인 역사문화도시로 평소 역사와 문화에 관심이 많은 라트비아 국회의장의 지방 순방지로 경주가 채택된 이유이기도 하다.


또한 신라왕경 핵심유적 복원·정비에 관한 특별법인 신라왕경 특별법이 지난해 11월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으며, 이번 라트비아 국회의장의 경주 방문은 여러모로 뜻깊다고 할 수 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11일 국제문화교류관에서 라트비아 국회의장을 접견했으며, 이 자리에는 윤병길 시의회의장도 자리를 함께했다.


 

이 자리에서 주 시장은 양국의 외교 관계는 1991년에 수립되어 최근 비약적인 발전을 이뤘으며, 지난해 10월에는 한국-라트비아 스타트업 분야 협력 MOU 체결을 통해 스타트업 분야 협력 기틀을 마련한 것으로 알고 있다경주시에도 다양한 청년 스타트업이 운영되고 있는 만큼, 향후 다양한 영역에서 경주와 라트비아간의 교류협력 확대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에 이나라 무르니에쩨 국회의장은 주 시장과 윤 의장이 라트비아 방한단을 따뜻하게 맞이해준데 대해 사의를 표하며, “한국의 역사적인 도시인 경주를 방문하게 되어 대단히 기쁘게 생각하며, 이번 방문을 통해 경주에 대한 역사와 문화를 한층 더 이해할 수 있었다고 화답했다.

 


한편, 이나라 무르니에쩨 국회의장은 라트비아 국가 서열 2위로서, 2014년 이후 라트비아 국회의장을 맡아오고 있는 라트비아의 주요 인사이다, 이날 라트비아 방한단은 불국사, 국립경주박물관, 대릉원 등 경주의 주요 사적지를 관람하고 서울로 돌아갔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