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2 (목)

  • 흐림동두천 18.7℃
  • 맑음강릉 18.5℃
  • 박무서울 20.6℃
  • 박무대전 17.9℃
  • 구름많음대구 18.7℃
  • 박무울산 18.4℃
  • 구름많음광주 19.0℃
  • 구름많음부산 19.3℃
  • 구름많음고창 17.0℃
  • 구름많음제주 20.3℃
  • 구름많음강화 20.4℃
  • 구름조금보은 17.6℃
  • 구름많음금산 15.8℃
  • 구름많음강진군 17.4℃
  • 구름많음경주시 17.7℃
  • 구름조금거제 17.8℃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정부정책

지역관광 걸림돌 제거해 외래 관광객 2천만 목표

지난해 한국 찾은 외국인 관광객 1천740만명 달성해 ‘역대 최다’
비자 발급·지방공항 출입국, 지역 교통, 바가지요금 등 불편 개선

정부는 앞으로 여행자 관점에서 지역관광을 방해하는 4대 걸림돌을 제거하고 내외국민의 지역 방문 확대와 지역관광 확산을 통해 한국 관광시장의 더 큰 도약을 도모한다.

이를 통해 올해 방한 외래 관광객 2천만명, 국민 국내여행 횟수 38천회, 관광지출 120조원 시대를 열어 나간다.

4대 걸림돌은 지역관광 정보 부족, 비자 발급 및 지방공항 등 출입국 불편, 지역 내 관광교통 미흡, 바가지요금 등 낮은 서비스 품질이 해당된다.

정부는 지난 1212일 충북 청주에 있는 복합문화공간인 동부창고에서 이낙연 국무총리 주재로 4차 국가관광전략회의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의 여행자 중심 지역관광 발전 전략을 논의한 후 그동안 추진해온 관광혁신 추진성과 및 과제를 종합적으로 점검했다.

 

 

관광산업 꾸준히 성장해 관광경쟁력 역대 최고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비자 발급 편의 확대, 전략적 마케팅 등으로 방한시장이 회복을 넘어서 역대 최다 외래 관광객의 방한을 눈앞에 두고 있다.

관광수지 적자도 60~70억 달러 수준으로 전년 대비 약 50억 달러 이상 감소할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적극적인 방한시장 다변화 정책의 효과로 중국 시장의 의존도가 감소하고, 중국을 제외한 모든 권역의 외국인 관광객이 증가했다.

근로자 휴가 지원 사업 도입, 취약계층 여행 지원 등 국민 관광향유권 제고 노력으로 국내여행도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관광기업 발굴·육성을 위한 지원시설 확충, 금융지원 확대, 규제·제도 정비를 통해 관광산업 성장기반을 착실히 다져가고 있다.

지난해 9월 세계경제포럼(WEF)의 관광경쟁력 평가 결과에서도 전 세계 140개국 중 16위로 역대 최고 순위를 달성했다. 하지만 여전히 관광 활성화의 성과가 지역으로 확산되지 못하고 있다.

이에 이번 4차 전략회의에서는 여행자의 관점에서 접근해 여행단계별로 지역관광 활성화를 저해하는 4대 걸림돌을 제거하기 위한 방안을 마련했다.

 

다양한 행사·매체 활용해 폭넓은 지역관광 정보 제공

해외 현지에서 개최되는 스페인 국제관광박람회 주빈국 참가, 도쿄올림픽·두바이엑스포 등 주요 행사 참가와 중국 자유여행 사이트(마펑워, 치옹유), 일본·국제온라인 여행사를 활용해 전 세계인들에게 한국·지역관광을 적극 홍보할 계획이다.

또한 지방공항 입국 외래객 환대기간을 지정해 특가 항공권 판매, 여행상품 할인 등 항공사-여행사-지자체-지역관광업체가 참여하는 대규모 홍보행사를 추진할 예정이다.

국민들이 언제 어디서든 원하는 지역관광 정보를 찾을 수 있도록 공공사이트인 대한민국 구석구석과 네이버·다음 등의 민간사이트와 협력을 강화하고, 지역과의 협력으로 최신의 다양한 지역관광 정보의 실시간 제공 기능도 강화할 방침이다.

먼저 중국 알리페이 신용등급 우수자 대상 재정능력 입증서류 간소화 및 복수비자 발급으로 약 2200만명이 더욱 편리하게 한국을 방문할 수 있게 된다.

신남방국가 청년들이 최대 1년간 한국에 체류하면서 지역관광과 어학연수를 즐길 수 있도록 한-아세안 관광취업협정을 체결할 예정이다.


  

비자발급 편의 및 지역으로 입국하는 방한 외래객 확대

지방공항 입국 외래객 확대가 지역관광 활성화로 이어지도록 지방공항 연계 지방관광 활성화를 추진한다.

지방공항 출·도착, 항공노선을 확충(베트남, 필리핀, 인도네시아)하고 한국으로 오는 기내에서부터 지역관광소개 및 안내 등 원하는 관광정보를 제공한다.

자동 출입국 심사대 확충 및 모바일 세관신고 도입으로 이용 편의를 개선하고 지방공항 환승관광 프로그램도 시범 도입한다.

지역에 도착한 외국인관광객이 원하는 관광목적지까지 불편 없이 이동할 수 있도록 다국어 안내체계를 개선·확충할 예정이다.

지역 교통거점 중심(공항·기차역)으로 기존 관광순환버스, 시티투어버스, 셔틀버스 등을 개편·활용하여 지역 간, 지역 내 관광지 연계를 강화한다.

열차 내 소규모 공연이 있는 테마 관광열차, 수도권과 지역을 연계하는 외국인전용버스, 지역 내 관광지를 운행하는 관광택시 등 관광에 편리한 교통수단을 더욱 확충한다.

 

바가지요금 근절 및 친절한 서비스로 관광품질 혁신

관광정보안내·통역·여행상담·사후환급 등이 가능한 교통거점 관광안내소 표준모델을 시범 도입할 계획이다.

해수욕장 시설 사용요금을 게시하도록 규정을 마련하고, 숙박업소의 숙박요금 및 부가요금 공개를 의무화하도록 관련 법령을 개정해 나간다.

특히 계곡 및 하천 불법 점유에 대한 벌금 상향 등 처벌·단속을 강화하고, 지자체 합동점검반을 통한 적극적인 현장 지도·점검을 추진한다.

아울러 장기적인 지역관광 서비스 품질 제고를 위해 지역조직이 중심이 되어 서비스 교육 및 수용태세 개선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서비스 품질 혁신이 단기적·일회성에 그치지 않고 지속될 수 있도록 지역사회와 함께 기반을 마련해 나간다.

정부 정책관계자는 이번 대책을 통해 내년에 방한 외래 관광객 2천만명, 국민 국내여행 횟수 38천회, 관광지출 120조원 시대를 열어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