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27 (수)

  • 흐림동두천 25.0℃
  • 흐림강릉 21.6℃
  • 박무서울 26.6℃
  • 흐림대전 25.1℃
  • 구름조금대구 23.1℃
  • 구름조금울산 23.5℃
  • 박무광주 23.7℃
  • 구름조금부산 23.4℃
  • 구름조금고창 23.3℃
  • 맑음제주 26.7℃
  • 흐림강화 24.6℃
  • 구름많음보은 22.1℃
  • 구름많음금산 23.6℃
  • 맑음강진군 24.7℃
  • 구름조금경주시 22.6℃
  • 구름조금거제 23.5℃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식품/의료

김종훈 농식품부 차관, 한우 수급에 대응하는 한우 개량 현장 점검

(대한뉴스 한원석 기자)=김종훈 농림축산식품부 차관은 4월 21일(목) 오후, 충청남도 서산시에 있는 농협 한우개량사업소에서 축산분야 탄소중립에 대비한 한우 개량 사업을 점검하였다.

이번 점검은 현재 한우 사육 마릿수가 339만 마리 수준으로 ’11~’13년 가격 약세 시 마릿수(280~290만 마리) 보다 약 19% 더 많은 상황에서 한우 개량 사업이 한우 농가의 사육 안정에 기여할 수 있는 방안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이 자리에서 김종훈 차관은 “그동안 지속적인 한우 개량을 통해 한우의 생산성 등 양적 분야는 크게 성장하였으나, 사육기간 장기화에 따른 경영비 상승 및 환경부하 가중 등의 제반 문제도 상존한다.” 하면서, “축산분야 탄소중립 및 농가 경제성 제고 차원에서 한우 사육기간을 단축할 수 있도록 다양한 한우 개량 방향을 모색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아울러 한우 수급과 관련하여서도 “그간 가격 호조에 따른 한우 사육과잉 기조로 수급 불안이 전망되는 상황이므로 한우 사육 농가들이 송아지 입식 자제 및 저능력 암소 도태 등 한우 수급 안정에 각별히 노력해 줄 것”을 강조하였다.
프로필 사진
한원석 기자

'정직,정론,정필'의 대한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