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8 (토)

  • 맑음동두천 -1.6℃
  • 구름조금강릉 4.0℃
  • 맑음서울 0.3℃
  • 맑음대전 2.3℃
  • 맑음대구 3.3℃
  • 맑음울산 4.0℃
  • 흐림광주 6.1℃
  • 맑음부산 4.4℃
  • 흐림고창 6.1℃
  • 흐림제주 9.2℃
  • 맑음강화 0.6℃
  • 맑음보은 2.0℃
  • 맑음금산 2.0℃
  • 흐림강진군 6.9℃
  • 맑음경주시 3.6℃
  • 맑음거제 5.2℃
기상청 제공
월간구독신청

방송/영화/스타

전체기사 보기


수상레저안전법, 이렇게 바뀐다 (대한뉴스 한원석 기자)=해양경찰청(청장 김홍희)은 국민 편의와 수상레저 활동자의 안전 확보를 골자로 개정된 수상레저안전법과 하위법령이 이달 27일부터 시행된다고 밝혔다. 주요 개정내용으로는, 먼저, 등록 대상이 아닌 수상레저기구로는 출발항으로부터 10해리(약 18킬로미터) 이상 떨어진 곳에서 수상레저활동을 할 수 없도록 규정했다.등록대상이 아닌 수상레저기구인 무동력요트, 윈드서핑, 카약, 카누 등은 무선설비를 갖추지 않아 원거리 활동 중 발생하는 사고에 상대적으로 취약할 수 있기 때문이다. 다만, 연해구역 이상 항해가 가능한 안전관리 선박이 동행하거나, 2대 이상의 기구로 무리를 지어(선단 구성) 활동하는 등 안전이 확보됐을 때에 한해 원거리 수상레저 활동이 가능하도록 했다.또, 국내에서 수상오토바이, 모터보트 등 동력수상레저기구에 대해 신규검사를 받기 전 시험운전을 하고자 할 때 관할 해양경찰서나 지자체에서 임시운항허가증을 발급받으면 운항할 수 있게 됐다. 기존에는 시험운전의 경우 선박안전법에 따라 임시항행검사를 받아야 해서 비용이 발생하는 등의 불편이 있었으나, 개정된 법이 시행되면 별도의 비용 없이 임시운항허가를 받으면 가능해진다. 다만, 운항 허가

그때 그시절


배너
배너